24시간 상담문의 1666-7976
+

고객지원

NoDDoS는 고객님의 서버안전과 비즈니스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IDC NEWS

DDoS와 IDC관련 이슈를 알려드립니다.

NoDDoS는 국내외 IDC관련 뉴스를 신속하게 확인하여 대응하고 있습니다.

국내소식 |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 약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손해 책임 안 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1-12 11:58 조회7,992회 댓글0건

본문

 

0003874541_001_20180104181226809.jpg?type=w430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디도스 공격에 대한 입장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디도스(DDoS·분산서비스거부) 공격을 받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 시세반영이 늦어지는 일이 발생했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9시 30분, 10시 10분∼11시 두 차례에 걸쳐 업비트 앱의 시세반영이 수초간 늦어지는 일이 발생했다.

한 네티즌이 인터넷 카페에 올린 사진을 보면 오전 10시 30분 가상화폐 에이다의 시세가 PC에서는 1천870원이었으나 앱에서는 1천800원으로 나와 70원 차이가 났다. 당시 에이다 시세는 상승세였다.

해당 사진을 올린 네티즌은 "PC랑 모바일이랑 가격이 다르다"며 업비트가 시세 조종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업비트 측은 "일시에 접속량이 몰려 앱에 시세가 반영되는 것이 늦어진 것"이라며 "해당 내용을 알리는 긴급공지를 회원들에게 보냈다"고 밝혔다.

한편 업비트의 약관 5항을 보면 "회사는 천재지변, 디도스(DDOS)공격, IDC장애, 기간통신사업자의 회선 장애 또는 이에 준하는 불가항력으로 인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없는 경우에 이로 인해 발생하는 회원의 손해에 대해서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는다"며 디도스 공격을 고객 책임으로 돌리고 있다.


기사원문

 

국내 최상급 TCP 방어

80 GB

80Giga GRR + TCP 80Giga 방어 시스템을 구축 및 가동

글로벌 비즈니스 서버

5개국

한국은 물론, 미국/일본/홍콩/중국 IDC센터 운영

DDoS 방어보안존

최대3차

디도스 공격에 대해 최대 3단계의 방어시스템 제공

방어장비/솔루션

직접관리

대행업체에 맡기지 않고, 자사 엔지니어가 직접 관리합니다.